고객센터

Customer Center

Home > 고객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건축법 시행령 등 입법예고..건물 하부 공간 개방하면 건폐율 혜택도
작성자 : 관리자(test@test.com) 작성일 : 2019-12-09 조회수 : 18
파일첨부 :

      

건축법 시행령 등 입법예고..건물 하부 공간 개방하면 건폐율 혜택도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굴착 공사 과정의 사고나 옹벽 붕괴를 막기 위해 공사 감리가 강화된다. 또 건물 하부 공간을 보행자 통로 등으로 만들어 개방하는 건물에 대해선 건폐율 혜택이 부여된다.

국토교통부는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건축법 시행령과 건축물대장의 기재 및 관리 등에 관한 규칙 개정안을 입법예고한다고 9일 밝혔다.

개정안은 굴착·옹벽 부실 공사를 막기 위해 깊이 10m 이상 토지 굴착공사와 높이 5m 이상 옹벽 설치공사는 비상주(수시) 감리 대상인 경우라 해도 공사 기간 관련 분야 감리원이 상주하며 점검하도록 했다.

서울 상도유치원 붕괴 사고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규제를 강화한 것은 굴착공사 과정에서 발생하는 안전사고나 옹벽붕괴 사고가 잇따른 데 따른 조치다.

작년 8월 서울 상도동에서 굴착공사 가설 흙막이가 무너져 내려 인근 유치원 건물이 기우는 사고가 났고, 같은 달 경기도 화성시에서는 10m 옹벽 붕괴사고로 사상자가 발생했다.

이와 함께 창의적인 건축을 유도하기 위해 건물의 저층부를 개방해 보행통로나 공지 등으로 활용하는 경우 지방건축위원회 심의를 거쳐 건폐율 산정 등에 특례를 부여하도록 했다.

공개공지의 공공성을 확보하고 일반인이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일정 공간을 점유한 영업행위, 울타리나 담장 등의 시설물 설치, 물건을 쌓아 놓는 등의 제한행위를 구체화한다.

이전글 그린리모델링사업자에 컨설팅지원
다음글 재건축안전진단